연예

강남♥이상화, ‘핑크빛 기류’

“연내 결혼설은 사실이 아니다” 부인

가수 강남과 국가대표 스피드 스케이팅 선수 출신 이상화가 열애를 공식 인정했다.

이상화의 소속사 본부이엔티는 16일 “강남과 이상화는 서로 좋은 강점을 가지고 만나고 있는 사이”라고 강남과 이상화의 열애를 공식 발표했다.

이상화 측은 “양측 확인 결과 두 사람은 최근 5~6개월 전부터 호감을 가지고 만나고 있던 것으로 확인됐다”며 “서로 좋은 감정을 가지고 만나고 있는 사이이므로 앞으로 잘 지켜봐주시기 바란다고 전했다”고 두 사람의 입장을 전했다.
강남과 이상화는 주위를 의식하지 않고 당당하게 데이트를 즐기는 커플이었다. 또한 지인들에게 서로를 연인이라고 소개하는 등 예쁜 사랑을 키워가는 모습이다. 특히 두 사람은 결혼을 전제로 진지하게 만남을 이어오고 있는 것으로 알려져 결혼까지 골인할 수 있을지 관심이 집중된다.
강남과 이상화가 처음 인연을 맺은 것은 ‘정글의 법칙 인 라스트 인도양’이다. 지난해 9월 방영된 이 프로그램에서 두 사람은 인연을 맺었고, 함께 자주 만나면서 연인으로 발전할 수 있는 신뢰를 쌓았다. 이후 ‘한집살림’에서는 묘한 핑크빛 기류로 시청자들의 궁금증을 자극했다.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