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데일리 광장서 한국문화 행사 열려

한국전쟁 정전 65주년 기념

금실문화회(대표: 이 진)가 주관한 한국전쟁 정전 65주년을 기리는 한국문화행사가 다운타운 데일리 광장에서 2일 정오부터 시작됐다.

서이탁 한인회장과의 이근무 한인회 이사장, 이종국 시카고총영사 등을 비롯해 일리노이주 제시 화이트 총무처장관과 한인입양아이면서 한인육군장성 출신인 스테픈 커다 보훈국처장, 시청 인권국 Mona Noriega 커미셔너, 주지사실, 주 재무관실, 주 감사관실 등에서 이날 행사에 참석했다.
특별히 이날 주지사실에서 65주년을 기리는 선언문을 한인회에 증정하는 시간도 가졌다.
이와 함께 시카고 어머니합창단(단장: 신춘자), 한국에서 초청된 조연경 피아니스트, 춤사랑 무용단(단장: 이혜자), Max 태권도 시범단(정세윤 관장)등이 초청되어 특별문화공연이 펼쳐 참석한 관객들에게 큰 박수를 받았다.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