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타임지 영향력 있는 100인’에 선정

방탄소년단·IPCC 이회성 의장

방탄소년단(BTS)과 국제기구인 ‘기후변화에 관한 정부간 협의체'(IPCC)의 이회성(74) 의장이 미국 시사주간지 ‘타임'(TIME)이 매년 선정하는 ‘세계에서 가장 영향력 있는 100인'(100 Most Influential People)에 뽑혔다. 타임은 매년 세상을 좋은 쪽이든 나쁜 쪽이든 가장 두드러지게 변화시킨 개인이나 집단을 뽑아 ‘가장 영향력 있는 100인’을 발표해왔다. 올해는 16일 자정 투표를 마감했고 17일 결과가 공개됐다.

타임은 2019 가장 영향력 있는 100인을 ‘파이오니어'(개척자), ‘아티스트’, ‘리더'(지도자), ‘아이콘’, ‘타이탄'(거인) 등 5가지 범주로 나눠 발표했다. 방탄소년단은 아티스트 부문 17인에 포함됐다. 팝스타 아리아나 그란데, 영화 ‘보헤미안 랩소디’ 주연 라미 말렉, 영화배우 겸 제작자 드웨인 존슨 등과 함께 이름을 올렸다.

지난 2015년부터 IPCC를 이끌고 있는 이회성 의장에 대한 추천사는 반기문 전 유엔 사무총장이 올렸다. 이 의장은 지도자 부문에서 가장 영향력 있는 100인에 포함됐다. 이 의장은 이회창 전 한나라당 총재의 동생이다.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