칼럼

스페인 출생으로 주로 프랑스에서 미술활동을 한 입체파 화가 피카소

피카소의 천재성은 20세기 미술을 지배했고, 상대적으로 20세기 미술은 그의 그늘에 가려진 것처럼 보였다. 표현력, 독창성, 그리고 해학이라는 측면의 한계가 없었고 마치 카멜레온처럼 그림의 양식과 매체를 자유자재로 변경해가며 수많은 작품활동을 했다. 언제나 독창적이고 때로는 도발적이기까지 한 피카소는 동시대의 화가들 뿐 아니라 후대의 미술가들에게도 중요한 영향을 끼치고 있다. 피카소는 일찍이 화가의 아버지에게 그림을 배웠고, 그로 인해 말을 Read More…

칼럼

가라지 세일 (Garage Sale)

여름기운이 한풀 꺾이고 아침 저녁으로 산산한것이 어느결에 가을이 들어앉은 느낌이다. 아직 한낮의 햇살은 따가와 가을이 확실히 자리를 잡았다고 하기엔 이르다는 느낌도 있지만 이미 9월도 중순이니 여름인들 어쩌랴? 쉬이 자리를 비켜 줄수밖에. 여름내 여기저기 보이던 가라지 세일 싸인들이 부쩍 늘어난것은 겨울이 오기전에 대충 집구석에 쌓인 잡동사니들을 정리하고싶은 사람들이 많기때문이겠다. 미국의 일상문화중에서 가라지 세일만큼 미국스러운것도 없으리라 생각된다. Read More…

연예

데미 무어, 핵폭탄 급 폭로 ing..15살 때 강간·애쉬튼 커쳐 불륜+유산

할리우드 톱배우 데미 무어가 자신이 어렸을 적 당했던 성폭행 경험을 털어놓고, 전 남편 애쉬튼 커쳐와 결혼 생활에서 느꼈던 배신감을 토로하는 등 자서전을 내고 마이웨이를 걷고 있다. 24일(한국 시각) 자서전 ‘인사이드 아웃’을 출판한 데미 무어는 매체 인터뷰에서 “15살 때 엄마가 날 술집에 데려갔다. 이후 어느 날 밤 집 열쇠를 든 아저씨가 아파트에 들어왔다”고 털어놨다. 이어 그는 Read More…

연예

조관우 “집 2채 경매로 넘어간 상태, 카드도 압류돼 사용 못한다”

가수 조관우가 생활고를 고백했다. 9월 25일 방송된 TV CHOSUN ‘마이웨이’에서는 빚더미에 오른 경제상황을 털어놓는 조관우의 모습이 담겼다. 조관우는 “현재 집 두 채도 경매로 다 넘어간 상태다. 카드조차 사용할 수 없다. 압류돼 있기 때문이다. 집도 절도 없는 떠돌이 상황이다”고 고백해 좌중의 놀라움을 자아냈다. 조관우는 “주위에서는 파산 신청을 하라고 한다. 그런데 하고 싶지 않다. 돈 벌 수 Read More…

연예

송가인, ‘뽕따러가세’·’아내의 맛’ 동시 하차..”지난 주 촬영 마무리”

가수 송가인이 현재 출연 중인 방송 프로그램들에서 하차한다. 24일 OSEN 취재에 따르면 송가인은 TV조선 ‘뽕따러 가세’와 ‘아내의 맛’ 출연을 마무리한다. 지난 주 마지막 촬영을 마친 상태. ‘뽕따러 가세’에서 송가인은  접수된 시청자 사연의 주인공에게 직접 찾아가 특별한 노래를 선물해주며 안방에 웃음과 힐링을 전달했고, ‘아내의 맛’에는 부모님과 함께 출연해 훈훈한 가족애를 드러냈던 바다. 송가인은 지난 2월부터 5월까지 방송된 TV조선 ‘내일은 Read More…

스포츠

여자배구, 세계 1위 세르비아에 5년 만에 승리

3-1로 승리…이번 대회 4승4패 기록 한국 여자배구 대표팀이 세계 1위 세르비아에 5년 만에 승리를 거뒀다. 스테파노 라바리니 감독이 이끄는 한국 대표팀은 24일 일본 도야마 체육관에서 열린 국제배구연맹(FIVB) 월드컵 8차전에서 세르비아에 세트점수 3-1(25:21/25:18/15:25/25:23)로 승리하고 4승(4패)째를 거뒀다. 비록 세르비아의 주요 선수들이 빠졌지만 한국(세계 9위)이 2014년 마카오 그랑프리대회 이후 5년 만에 얻은 값진 승리였다. 세르비아와의 상대전적은 3승11패가 됐다. Read More…

칼럼

조국 사태로 밝혀진 검찰개혁을 두려워하는 자들 채 없이 팽이 스스로 몸을 회전시킬 수 없다

노블리제 오블리주(Noblesse oblige) 영국과 프랑스간의 100년 전쟁(1337-1453)이 있었다. 그 당시 프랑스군의 항구도시 칼레는 영국군의 집중공격을 받았지만 끝까지 버텼다. 그 바람에 공격군 영국군에게도 피해가 막심했다. 길어진 전쟁은 식량난으로 칼레시민 군은 결국 영국에 항복하고 말았다. 영국왕 에드워드 3세는 뒤늦게야 항복한 칼레시민 군에게 다시는 항거하지 못하도록 어려운 항복조건을 내 걸었다. 칼레시민 전체를 대신하여 6명을 뽑아와라, 그러면 그들을 시민들 Read More…

스포츠

베어스 공격력이 되살아났다

29일 바이킹스와 홈경기 베어스의 수비가 또 빛을 발한 경기였다. 공격력도 이전 경기에 비해 나아졌다. 베어스의 다음 경기는 같은 지구에 소속된 미네소타 바이킹스다. 프로풋볼(NFL) 시카고 베어스는 23일 열린 워싱턴 레드스킨스와의 원정경기에서 31-15로 승리했다. 1쿼터 7-0으로 앞선 뒤 단 한번도 리드를 내준 적이 없는 경기였다. 특히 2쿼터에서만 21점을 뽑아내면서 사실상 승부를 갈랐다. 예상대로 베어스의 수비가 지배한 경기였다. Read More…

경제 문화 사회

“코커스 결성과 센서스 참여가 중요”

아시아계 주 상하원 4명 타운홀 미팅 가져 ‘아시안 아메리칸 타운홀’ 행사가 지난 21일 오후 6시 스코키 소재 시카고 기쁨의교회에서 열렸다. 하나센터(사무총장 최인혜)가 주최하고 한울, 한사원, 캔윈, KA 보이스, iac (인도 아메리칸 센터), JASC 10개 단체가 후원한 이날 200여 명이 모였다. 최인혜 사무총장은 “ 10개 단체가 힘을 모은 것은 이런 모든 일들을 함께 하자는 마음에서였다. 모두가 Read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