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사회

전세계 식당 10%가 사라진다

업계 전망, 20%는 구조변화 맞을 것 코로나19로 인한 영업상 타격으로 전세계 식당의 10%가 문을 닫을 것이라는 전망이 나왔다. 아론 알렌 & 어스시에이츠 컨설팅사는 전세계 식당 2,200만 개 중 10%인 220만 개가 사라지고 20% 이상은 구조를 개선하는 등 큰 변화를 맞을 것이라고 전망했다. 이 회사는 지난 3개월간 수백개의 식당이 파산신청을 했음을 지적하고 상황은 더욱 나빠지고 있다고 Read More…

경제 사회

검찰, 이재용 수사심의 신청전 ‘영장 청구’ 결정

‘물증’에 자신감 검찰은 4일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구속영장을 청구한 뒤 “오늘 구속영장 청구가 삼성의 검찰수사심의위원회(수사심의위) 소집 신청에 대한 전격적인 반격이라는 주장은 전혀 사실이 아니다”라고 설명했다. 이 부회장의 수사심의위 소집 요청에 ‘맞대응’ 형식으로 갑자기 구속영장을 청구한 것이 아니라 이 부회장의 혐의를 입증할 증거를 충분히 확보했기 때문에 원칙대로 수사를 진행했음을 강조한 것이다. 검찰은 우선 구속영장 청구 사유인 Read More…

경제 사회

자동차 보험사들 할인혜택 연장

스테이트팜, 올스테이트 등 10~20% 크레딧 스테이트팜, 올스테이트 등 자동차 보험사들이 크레딧이나 리베이트 형식으로 보험료 할인혜택을 연장하고 있다. 코로나19로 인해 자동차 이용률이 줄면서 클레임도 함께 감소하자 보험료를 한시적으로 낮추고 있는 것이다. 이미 지난 달 이들 보험사들은 월 10~20%의 할인율을 적용한 바 있으며 집에 머물기 기간이 길어지면서 할인 기간도 연장하기에 이르렀다. 스테이트팜은 1차로 20억 달러 규모의 할인을 Read More…

경제

일리노이 실업수당 신청자 90만명

전국 실업률도 최소 16% 예측 일리노이주에서 실업수당을 신청한 주민이 100만명에 육박한 것으로 집계됐다. 연방 노동부와 일리노이고용안정국이 내놓은 자료에 따르면 지난 2일을 마지막으로 하는 한주간 일리노이에서 실업수당을 새롭게 신청한 주민은 7만4476건으로 확인됐다. 이는 이 기간동안 신규로 실업수당을 신청한 것이다. 이는 전주의 8만1596건보다는 다소 감소한 수치다. 하지만 코로나19 판데믹 이후 실업수당을 신청한 일리노이 주민은 모두 90만명으로 드러났다. Read More…

경제 사회

육류 · 달걀 등 식료품 가격 껑충

반세기 만에 가장 큰 폭 인상 마켓에서는 품귀인데 생산지에서는 그대로 버려지는 현상. 코로나19 사태가 빚은 또 다른 풍경이다. 식료품 가격이 전반적으로 크게 올랐다. 연방 농무부 산하 농무통계국의 최근 보고서에 따르면 지난 4월 식료품 소비자 가격은 한달 전보다 2.6% 인상됐다. 이 인상률은 거의 반세기 전인 1974년 2월 이후 가장 큰 폭이다. 품목별로는 육류와 가금류, 생선, 달걀 Read More…

경제

파월, 경제 상황 불확실성 발언

미 경제 장기 침체론, 증시 주요지수 2% 급락 13일 뉴욕증시의 주요 지수는 상당한 불확실성과 심각한 하방위험이 있다는 제롬 파월 연방준비제도(Fed·연준) 의장 발언에 2% 안팎 하락했다. 미 경제방송 CNBC에 따르면 이날 뉴욕증권거래소(NYSE)의 다우존스산업평균지수는 516.81포인트(2.17%) 빠진 2만3,247.97에 거래를 마쳤다.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 500은 50.12포인트(1.75%) 하락한 2,820.0, 나스닥은 139.38포인트(1.55%) 내린 8,863.17에 마감했다. 이날 시장은 파월 의장의 피터슨국제경제연구소(PIIE) 웹세미나를 주목했다. 파월 Read More…

경제 사회

아마존, 네이퍼빌에 식품점 연다

온라인 상거래의 상징인 아마존이 네이퍼빌에 오프라인 식품점을 연다. 아직 오픈 예정일은 잡히지 않았으나 웹사이트에 직원 모집 공고를 올렸다. 지역 언론이 지난 2월 이 지역에 아마존 그로서리 스토어 오픈 계획을 보도한 바 있으며 3116 S. Route 59의 쇼핑몰 내 과거 다미닉스 식품점이 있던 건물에 내부 공사가 지난 수주 동안 계속되어 온 것으로 알려졌다. 아마존은 직원 채용 Read More…

경제 사회

치폴레 식품위생 벌금 2500만 불

패스트 푸드 체인 치폴레 멕시칸 그릴이 오염된 식품 판매로 2,500만 달러의 벌금을 물게 됐다. 치폴레는 2015년부터 2018년 사이 오염된 제품을 판매해 미 전역에서 1,100여 명에게 식중독을 일으킨 혐의로 LA의 연방검찰에 기소되었으며 지난 21일 LA 연방법원에서 이 같은 액수의 벌금을 내기로 합의했다고 연방검찰이 밝혔다. 검찰은 2,500만 달러 벌금은 식품 안전 케이스로는 가장 큰 규모라고 덧붙였다. 치폴레는 Read More…

경제 사회

한미은행 PPP 자금 지급 시작

2천 건 이상 신청 접수 처리중 IL 평균 융자 규모 28만불 달해 한미은행이 코로나19 사태 관련 SBA 급여보호프로그램(PPP) 승인을 받은 비즈니스들에 대한 자금 지급을 시작했다고 밝혔다. 한미은행은 지난 14 일 PPP 승인을 받은 비즈니스들에 대한 자금 지급을 시작했으며, 첫 주가 끝나는 17 일까지 약 50 건에 대한 펀딩이 이뤄질 것으로 예상된다고 15 일 전했다. 한미은행은 Read More…

경제 사회

미국판 배달의 기수 ‘그럽허브’

수수료 30%에 꼼수 프로모션 뭇매 식당업계 “우린 그들을 위해 일한다” 시카고를 비롯한 미국서도 미국판 ‘배달의 기수’가 식당업계의 비판에 직면했다. 최근 한국서 배달앱 서비스 회사 ‘배달의 기수’가 음식 가격 당 일정 비율의 수수료를 부과했다가 여론의 악화로 철회한 일이 있었다. 배달 앱 회사가 코로나19 사태로 인해 배달 서비스에 전적으로 의존해야 하는 환경을 악용해 지나치게 이익을 취한다는 이유 Read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