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트럼프, 경합주 여론조사에서 바이든 맹추격

일부 여론조사에서는 트럼프가 앞서는 초접전 양상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오는 11월 3일 실시되는 미국 대선을 좌우할 경합주(swing-state)에서 조 바이든 민주당 대선후보를 맹추격하고 있는 여론조사가 이어지고 있다. 트럼프 대통령은 그동안 큰 폭으로 벌어졌던 전국 지지율 여론조사에서도 바이든 대선후보와의 차이를 좁히고 있어 이번 대선에서도 지난 2016년 대선처럼 여론조사와는 다른 대이변이 나올지 귀추가 주목된다. 워싱턴포스트(WP)와 ABC방송은 20일(현지 Read More…

정치

온종일 작심 발언…윤석열의 ‘국감 정치’

대검 국감서 “총장은 장관 부하 아니다” 직격 추 법무 “총장은 장관 지휘받아”…갈등 증폭 22일 국회에서 열린 대검찰청 국정감사는 윤석열 총장의 거침없는 발언으로 한바탕 정쟁이 벌어졌다. 국감에서의 소란스러운 풍경은 여야 의원들 간의 정치적 공방에서 비롯된다. 피감 기관의 장들은 그저 여야 의원들의 지루한 입씨름을 지켜보는 게 통상적인 풍경이다. 그러나 이날 피감 기관의 증인으로 나온 윤석열 검찰총장은 달랐다. Read More…

사회 정치

무죄 확정 이재명 “어두운 터널 지나왔다”

파기환송심 선고 공판에서 무죄 선고…사법 족쇄 풀고 날아오를까? ‘친형 강제입원’ 관련 허위사실 공표 등의 혐의로 기소돼 항소심에서 당선무효형을 선고받았다가 대법원의 판결로 기사회생한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파기환송심 선고공판에서 무죄를 선고받았다. 지난 2018년 12월 기소된 지 1년 10개월여 만으로 이로써 이 지사는 그동안 자신을 옭아맸던 사법 족쇄를 풀게 됐다. 재판부는 검찰이 기소한 토론회 발언에 대해 상대후보자 측이 제기하는 Read More…

정치

바이든, 트럼프에 17%P 앞서

공화 전략가 “상황 좋지 않다” 미국 대선이 약 3주 앞으로 다가온 가운데 조 바이든 민주당 대선후보가 경쟁자인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에 17%포인트 앞선다는 여론조사 결과가 공개됐다. 트럼프 대통령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이후 두 후보 간 격차는 더 벌어지는 모양새다. 영국 일간 가디언이 13일 여론조사 전문기관 오피니엄 리서치에 의뢰한 여론조사에서 바이든 후보는 57%의 지지율을 Read More…

정치

이재명 “국민의힘·조선일보, 수준 낮은 음해 정치 그만하라”

“정치검찰·보수언론·국민의힘 ‘3자’ 합작 결과 아닌지 의심돼…”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라임·옵티머스 사건을 ‘권력형 비리게이트’라며 특검을 주장하고 있는 국민의힘과 <조선일보>를 향해 “수준 낮은 음해 정치 그만하라”고 말했다. 이 지사는 14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국민의힘을 보면 참으로 안타깝다”며 “합리적 견제와 대안 제시로 ‘잘하기 경쟁’을 해도 모자랄 판에 명백한 허위사실에 기초해 음습하고 수준 낮은 구시대적 정치공세나 하는 모습이 애잔하기까지 하다”고 비판했다. Read More…

사회 정치

트럼프 돌연 1200 달러 지급 촉구

‘부양책 협상중단’ 선언 하루 만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추가 경기부양책 협상을 대선 뒤로 미루겠다던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갑자기 선별 지원을 촉구했다. 특히 미국인들에게 현금 1200달러를 다시 지급해야 한다고 밝혔는데, 의회가 승인할 가능성은 크지 않다는 전망이 나온다. 7일 CNBC는 트럼프 대통령이 의회가 1200달러의 현금 추가 지급안을 다시 통과시키기를 원하지만 현실화하기 쉽지 않다고 보도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Read More…

정치

이낙연 지지자는 누구? 이재명 지지자는 누구?

민주당 지지층은 이낙연…이재명은 무당층·보수층도 지지 이재명은 18~40대에서 지지, 이낙연은 60대 이상에서 지지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대표 독주 체제이던 여권의 대선 레이스는 지난 8월 여론조사에서 이재명 경기지사가 1위로 올라선 뒤 양강구도로 자리잡았다. 이후 오차범위내 박빙 승부를 이어가고 있다. 향후 두 후보의 행보를 가늠해보기 위해 <한국갤럽> 8, 9월 조사에 나타난 두 후보의 지지층을 비교해봤다. ■ 이재명은 문 대통령 Read More…

정치

대검 간 임은정…“난관 많겠지만 씩씩하게 갈 것”

“상급자들과 지난한 씨름을 해야 하고 난관들을 마주할 것” 감찰직 발탁 직후 “윤석열 검찰총장 잘 보필하도록 하겠다” 9월14일 자로 감찰직으로 발령을 받은 임은정(사진·45) 대검찰청 검찰연구관(감찰정책연구관)이 “상급자와 지난한 씨름을 하고 난관을 마주하겠지만 씩씩하게 가겠다”고 밝혔다. 임 연구관은 9월21일 자신의 SNS(소셜네트워크서비스)에 올린 글에서 이같이 전했다. 그는 “지난해 11월 저는 ‘감찰 유감’ 칼럼을 통해 검찰의 제 식구 감싸기 관행을 Read More…

정치

트럼프·바이든, 치열한공방

1차 대선 TV토론, 코로나19·대법관 지명 등 내내 설전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과 조 바이든 민주당 대선 후보는 29일 첫번째 방송 토론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대응 등 현안을 놓고 치열한 공방을 벌였다. 상호 발언 끊기 등이 이어지면서 ‘입 다물어라’, ‘절대 그런 말 하지말라’ 등 정제되지 않은 발언도 쏟아냈다. AP통신 등에 따르면 오하이오주 클리블랜드의 케이스 리저브 웨스턴 대학에서 Read More…

정치

여론은 바이든·경제는 트럼프

지지율 한자릿수, 트럼프는 경제에 사활 현재 각종 여론조사에서 3%포인트 이상 앞선 주를 11월 대선에서 가져간다고 가정하면 조 바이든 민주당 대선후보는 291표, 도널드 트럼프 공화당 후보는 125표다. 나머지는 3%포인트 이내의 접전이다. 총 538표 중 현재 여론조사가 선거에 그대로 반영된다면 총 538표 중 바이든은 353표, 트럼프는 185표다. 이 모두 바이든 당선을 가리키고 있다. 미국 대선을 40여 일 Read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