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열애설’ 현빈X손예진

발빠른 부인에도 뜨거운 호응

배우 현빈과 손예진이 두 사람 사이에 제기된 열애설을 즉각 부인했다.

지난 9일 한 온라인 커뮤니티를 통해 현빈과 손예진이 미국 LA에서 여행 중이라는 설이 제기됐다. 해당 글의 작성자는 두 사람이 LA에서 부모님과 함께 식사를 하는 것을 목격했다고 주장했다. 이는 곧 미국 동반 여행설에서 열애설로 확장됐다.
열애설이 확산되자 현빈과 손예진의 소속사는 이를 강력하게 부인했다. 두 배우들의 소속사인 VAST 엔터테인먼트와 엠에스팀 엔터테인먼트 측 관계자는 헤럴드POP에 “전혀 사실이 아니다”고 밝혔다. 소속사 입장에 따르면 현빈은 현재 업무상의 이유로 해외로 출국한 상황이고 손예진은 혼자 여행 중이라고. 두 사람 모두 각기 다른 사정으로 해외에 머물고 있지만 두 사람은 미국에서 만나지 않았다는 입장이다. 또한 부모님 역시 한국에 계시기에 부모님과 함께 미국에서 식사를 했다는 것도 말이 안 된다고.

현빈과 손예진 측이 열애설을 즉각적으로, 또 강력하게 부인하며 이는 해프닝으로 종결됐다. 완벽한 케미가 빚어낸 단순 설이었던 것. 두 사람은 지난해 9월 개봉한 영화 ‘협상’을 통해 호흡을 맞췄다.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