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한국전쟁 미군 유해 200구, 돌려받았다”

트럼프, 전사자 유해 송환문제와 관련

북한의 한국전쟁 미군 전사자 유해 송환 문제와 관련해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은 20일 “이미 오늘 200구의 미군유해를 돌려받았다”고 밝혔다.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미네소타 주 덜루스에서 지지자들을 상대로 한 유세현장에서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비핵화를 약속했다면서 이같이 말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우리는 우리의 위대한 전사자 영웅들의 유해를 돌려받았다”며 “사실 이미 오늘 200구의 유해가 송환됐다”고 밝혔다.

앞서 트럼프 대통령은 지난 12일 싱가포르 북미정상회담 후 기자회견에서 미군 유해 송환 문제를 강력히 제기해 북미 간 공동성명에 포함시켰으며, 김 위원장이 즉시 송환 절차를 시작하기로 약속했다고 말한 바 있다.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