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

‘2002 영웅’ 유상철 감독암 투병 끝에 사망

향년 50세 2002 한일 월드컵의 영웅 유상철 전 인천 유나이티드 감독이 췌장암 투병 끝에 결국 세상을 떠났다. 향년 50세. 유상철 감독은 7일 오후 7시 30분경 서울 아산병원에서 유명을 달리했다. 췌장암 진단을 받아 투병을 하다가 최근 들어 급격히 상태가 악화됐고, 끝내 눈을 감았다. 갑작스러운 비보에 일부 가족은 영상 통화로 마지막을 지켜본 것으로 알려졌고, 빈소는 아산병원에 차려질 Read more

스포츠

한국, 스리랑카 5-0 격파 대승

2022월드컵 아시아지역 2차예선 조 1위 굳혀 벤투호가 국제축구연맹(FIFA) 랭킹 204위 스리랑카를 대파하고 2022 카타르월드컵 아시아지역 최종예선 진출의 9부 능선을 넘었다. 파울루 벤투 감독이 이끄는 한국 축구대표팀은 9일 오후 8시 고양종합운동장에서 열린 스리랑카와의 월드컵 아시아지역 2차예선 조별리그 H조 5차전에서 김신욱(상하이선화)의 멀티골을 비롯해 이동경(울산), 황희찬(라이프치히), 정상빈(수원)의 연속골을 앞세워 5-0 대승을 거뒀다. 이날 승리로 한국은 4승1무(승점13·골 득실 +20)를 Read more

스포츠

메이저리그 기록 써내려가는 라루사 감독

화이트삭스와 플레이오프 진출 이상 도전 2764승. 일년에 162경기를 하니까 매년 전승을 한다고 가정하더라도 17년, 100승 이상만 하더라도 27년 이상이 걸리는 셈이다. 시카고 화이트삭스 토니 라루사 감독은 6일 디트로이트 타이거스에 3-0으로 이겼다. 이 경기의 승리로 라루사 감독은 메이저리그 통산 최다 승리 부문 2위에 올랐다. 전 뉴욕 자이언츠 존 맥그로의 2763승을 뛰어 넘어 2764승을 기록한 것이다. 그럼 Read more

스포츠

드림팀 구성 올해도 가능할까

제임스, 커리 불참 가능성 높아 올해 도쿄 올림픽에서 농구 드림팀은 어떻게 구성될 것인가. 르브론 제임스가 불참의사를 밝히면서 다른 선수들의 대표팀 승선 여부가 관심이다. 미국 농구 대표팀은 1992년 바르셀로나 올림픽 당시 드림팀으로 유명하다. 당시 뿐만 아니라 NBA 역사상 가장 화려한 멤버라고 해도 과언이 아니다. 마이클 조던과 매직 존슨을 비롯해 래리버드, 찰스 바클리, 패트링 유잉 등 초호화 Read more

스포츠

올해 US 여자오픈 여왕은?

한국 선수들 대회 3연패 도전 이번엔 US여자오픈이다. 골프 대회 중에서 가장 명예로운 대회다. 혹시라도 또 깜짝 우승자가 나올지 기대된다. 2021년 76회 US여자오픈이 3일 캘리포니아주 샌프란시스코의 올림픽 클럽 레이크 코스에서 개막됐다. 지난해 대회는 코로나 19 여파로 6월에서 12월로 연기돼 약 6개월 만에 다음 대회가 열린 셈이다. 이 대회는 한국 선수들과 인연이 깊다. 1998년 박세리가 시작했다. 한국의 Read more

스포츠

호주 여자 소프트볼 선수단, 해외팀 중 처음으로 도쿄 입성

매일 PCR 검사…훈련 외 호텔 떠날 수 없어 7월 도쿄올림픽을 위해 일본에 입국한 호주 여자 소프트볼 선수단은 일본인들의 우려를 이해한다며 코로나19 방역 조치를 완벽하게 따르고 있다고 강조했다. NHK에 따르면 호주 소프트볼 선수 엘렌 로버츠는 3일 이 매체와의 인터뷰에서 도쿄 북부 오타시에서 훈련을 시작했다고 밝혔다. 호주 여자 소프트볼팀은 지난 1일 도쿄올림픽 해외 대표팀 중 처음으로 일본에 Read more

스포츠

깜짝 놀란 파드레스 김하성

리글리필드에서 큰 부상 당할 뻔 김하성이 시카고에서 큰 부상을 당할 뻔 했다. 샌디에고 파드레스의 김하성은 같은 팀 선수와의 충돌하는 상황에서도 후속 플레이를 잊지 않는 모습으로 깊은 인상을 남겼다. 김하성은 2일 시카고 리글리필드에서 열린 컵스와의 원정경기에 6번타자 유격수로 선발출장, 2타수 1안타 1타점으로 활약했다. 하지만 부상으로 4회말 교체됐다. 김하성의 부상 장면은 쉽게 나오기 어려운 플레이였다. 1-1 동점으로 Read more

스포츠

이물질 투구 연루된 김광현 동료

감독은 항의하다 퇴장 조치 26일 시카고에서 부정 투구 논란이 발생했다. 김광현의 동료가 연루됐다. 이날 시카고 개런티드 레이트 필드에서 열린 시카고 화이트삭스와 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간 경기에서 마이크 실트 카디널스 감독이 퇴장당했다. 문제는 7회말에 생겼다. 카디널스가 1-0으로 앞선 7회말 1사 1, 2루, 실트 감독은 우완 불펜 지오바니 가예고스를 마운드에 올렸다. 이때 심판이 가예고스에게 “모자를 교체하라”고 지시했다.가예고스의 모자 앞부분은 Read more

스포츠

윌리엄스 호투로 선두와 반게임 차

5월 들어 상승세 탄 컵스 컵스의 트레버 윌리엄스가 시즌 최고의 투구를 선보였다. 시카고 컵스는 26일 피츠버그 파이어리츠르 상대로 4-1로 승리했다. 컵스의 올 시즌 성적은 26승22패로 좋아졌다. 이날 경기의 주인공은 윌리엄스였다. 윌리엄스는 이 경기에서 올 시즌 들어 가장 긴 이닝을 소화했다. 6이닝을 던지면서 파이어리츠에 단 한 점도 내주지 않았다. 1회 작 피더슨의 에러 이후 맞은 14타자에게 Read more

스포츠

SD 김하성, 시속 152㎞ 직구 공략해 3루타

샌디에이고, 연장 10회 승부 끝에 2-1 승리 김하성(26·샌디에이고 파드리스)이 3루타를 때려내며 연속 경기 안타를 이어갔다. 김하성은 26일 위스콘신주 밀워키 밀러파크에서 열린 2021 메이저리그 밀워키 브루어스와 경기에 8번 타자 3루수로 선발 출전, 4타수 1안타를 기록했다. 2경기 연속 안타를 생산한 김하성의 시즌 타율은 0.211로 조금 올랐다. 2회와 5회 모두 좌익수 뜬공으로 물러난 김하성은 1-1로 맞선 7회 세 Read more